<2020년 1월 23일 목요일 복음선포>

작성자
김수복 김수복
작성일
2020-01-23 04:21
조회
105
<2020년 1월 23일 목요일 복음선포>

호숫가에 모여든 군중

7 예수께서 제자들과 함께 호숫가로 물러가셨을 때에 갈릴래아에서 많은 사람들이 따라왔다. 또 유다와

8 예루살렘과 에돔과 요르단 강 건너편에 사는 사람들이며 띠로와 시돈 근방에 사는 사람들까지도 예수께서 하시는 일을 전해 듣고 많이 몰려왔다.

9 예수께서는 밀어닥치는 군중을 피하시려고 제자들에게 거룻배 한 척을 준비하라고 이르셨다.

10 예수께서 많은 사람을 고쳐주셨으므로 병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앞을 다투어 예수를 만지려고 밀려들었던 것이다.

11 또 더러운 악령들은 예수를 보기만 하면 그 앞에 엎드려 "당신은 하느님의 아들이십니다!" 하고 소리질렀다.

12 그러나 예수께서는 그들에게 당신을 남에게 알리지 말라고 엄하게 명령하셨다.

너: 사방에서 사람들이 무리지어 예수님께 몰려들었다고요?

나: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께서 하시는 일을 전해 듣고 몰려옵니다. 그러나 그들은 예수님께서 하시는 말씀이나 가르침을 실천하는 일에는 별로 관심이 없는 것 같습니다. 예수님께 치유를 받은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의 고통을 덜어주는 일에 몸 바쳐야 합니다. 그러나 그들은 예수님을 따르는 일이 사회를 변혁하는 실천을 요구할 때 어떻게 할 것 같습니까? 예수님께서는 그들이 어려움이 닥칠 때 당신을 따르는 일을 포기할 것 같다는 두려움을 느끼고 계시는 것처럼 보입니다. 우리는 실제로 어떤 모양으로 예수님을 따르고 있습니까?

 

너: 악령들이 예수님께 “당신은 하느님의 아드님이십니다!”라고 소리 질렀다고요?

나: 악령들도 정통교리를 완전하게 알고 있습니다. 악령들이 예수님 앞에 무릎을 꿇고 예수님께서 하느님의 아드님이시라는 핵심 교리를 발설합니다. 그렇게 함으로써 예수님을 유혹하여 세속적인 권력을 휘두르시도록 꼬드기고 있습니다. 악령들은 신앙교리를 실천할 생각이 조금도 없습니다. 신앙교리를 제아무리 정확하게 알아도 실천하지 않으면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습니다. 악령들처럼 신앙교리를 실천하지 않은 채로 입으로만 떠벌이면 다른 사람들에게 조금도 감동을 줄 수 없습니다. 우리는 신앙교리를 알 뿐 아니라 실천하고 있습니까?

 

<아버지의 나라를 찾아서>

“4.15 총선 민주당 몇석?”

https://youtu.be/dh0d20I0dR8

 

<목사님, 신부님, 수녀님, 신도분들께>

[일과놀이출판사]와

[함께사는세상출판사]가 인사 올립니다.

그 동안 천주교 주교회의와

개신교 대한성서공회의 출판허가를 받아

[해설판 공동번역성경];

[21세기 해설판 성경];

[최신 해설판 성경];

[남미 해설판 신약성경] 등을 펴냈습니다.

이제 그 본문과 해설을

사이트로 만들어 무료로 제공합니다.

(www.lifebible.co.kr[천주교 해설판 성경];

www.todaybible.co.kr)[개신교 해설판 성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