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건설 전격해부! 경기도 공사원가공개 심층토의>

작성자
김수복 김수복
작성일
2018-08-29 05:10
조회
1176
2018년 8월 29일 화요일 복음묵상
[이심전심 묵사용 공동번역성경]
<공공건설 전격해부! 경기도 공사원가공개 심층토의>

<마르코 복음서 제6장 17-29절>
17 이 헤로데는 일찍이 사람을 시켜 요한을 잡아 결박하여 옥에 가둔 일이 있었다. 그것은 헤로데가 동생 필립보의 아내 헤로디아와 결혼하였다고 해서
18 요한이 헤로데에게 "동생의 아내를 데리고 사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하고 누차 간하였기 때문이었다.
19 그래서 헤로디아는 요한에게 원한을 품고 그를 죽이려고 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였다.
20 그것은 헤로데가 요한을 의롭고 거룩한 사람으로 알고 그를 두려워하여 보호해 주었을 뿐만 아니라 그가 간할 때마다 속으로는 몹시 괴로워하면서도 그것을 기꺼이 들어왔기 때문이다.
21 그런데 마침 헤로디아에게 좋은 기회가 왔다. 헤로데 왕이 생일을 맞아 고관들과 무관들과 갈릴래아의 요인들을 청하여 잔치를 베풀었는데
22 그 자리에 헤로디아의 딸이 나와서 춤을 추어 헤로데와 그의 손님들을 매우 기쁘게 해주었다. 그러자 왕은 그 소녀에게 "네 소원을 말해 보아라. 무엇이든지 들어주마." 하고는
23 "네가 청하는 것이면 무엇이든지 주겠다. 내 왕국의 반이라도 주겠다." 하고 맹세하였던 것이다.
24 소녀가 나가서 제 어미에게 "무엇을 청할까요?" 하고 의논하자 그 어미는 "세례자 요한의 머리를 달라고 하여라." 하고 시켰다.
25 그러자 소녀는 급히 왕에게 돌아와 "지금 곧 세례자 요한의 머리를 쟁반에 담아서 가져다 주십시오." 하고 청하였다.
26 왕은 마음이 몹시 괴로웠지만 이미 맹세한 바도 있고 또 손님들이 보는 앞이어서 그 청을 거절할 수가 없었다.
27 그래서 왕은 곧 경비병 하나를 보내며 요한의 목을 베어 오라고 명령하였다. 경비병이 감옥으로 가서 요한의 목을 베어
28 쟁반에 담아다가 소녀에게 건네자 소녀는 다시 그것을 제 어미에게 가져다 주었다.
29 그 뒤 소식을 들은 요한의 제자들이 와서 그 시체를 거두어다가 장사를 지냈다.
너: 헤로데는 세례자 요한을 왜 죽였나요?
나: 세례자 요한은 헤로데더러 동생의 아내를 차지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말하곤 했습니다. 헤로데는 세례자 요한을 의롭고 거룩한 사람으로 알고 그를 두려워하고 보호해 주었습니다. 그런 헤로데가 헤로디아와 한 약속 때문에 세례자 요한을 죽이고 맙니다. 세례자 요한은 권력자들의 잔칫상에서 죽임을 당합니다. 이 사실은 세례자 요한처럼 옳은 말을 하고 옳은 행동을 하면서 살아가는 사람들, 예수님을 따라서 예수님처럼 살아가는 사람들이 어떤 운명에 처해질지를 미리 보여주고 있습니다. 우리는 어떤 운명에 처해질까요?

~[아버지의 나라]를 찾아서~
<공공건설 전격해부! 경기도 공사원가공개 심층토의>-유튜브
https://www.youtube.com/watch?v=-_xSfDq4W-k

<”이제 문재인 선장, 이해찬 기관장이다”>-서울의 소리
"하나가 될 때 승리하고 분열할 때 패배했다"
http://www.amn.kr/32102

<장하성 실장 “고용-가계지표 악화...소득주도성장 정책 추진“ 역설>-서울의 소리
“소득주도성장 정책 포기하라는데, 실행한 지 1년도 안돼 성과 판단은 일러”
http://amn.kr/32100

http://lifebible.co.kr(성경본문과묵상: 활용하세요)
http://www.catholicpress.kr/news(주일미사 독서+복음 해설: 활용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