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9일 목요일 복음선포>

작성자
김수복 김수복
작성일
2021-09-09 04:46
조회
5
<2021년 9월 9일 목요일 복음선포>

루가 복음서 제6장
원수를 사랑하여라; 보복하지 마라(마태 5:38-48; 7:12 상반)
27 "그러나 이제 내 말을 듣는 사람들아, 잘 들어라. 너희는 원수를 사랑하여라. 너희를 미워하는 사람들에게 잘해 주고
28 너희를 저주하는 사람들을 축복해 주어라. 그리고 너희를 학대하는 사람들을 위하여 기도해 주어라.
29 누가 뺨을 치거든 다른 뺨마저 돌려대 주고 누가 겉옷을 빼앗거든 속옷마저 내어주어라.
30 달라는 사람에게는 주고 빼앗는 사람에게는 되받으려고 하지 마라.
31 너희는 남에게서 바라는 대로 남에게 해주어라.
32 너희가 만일 자기를 사랑하는 사람만 사랑한다면 칭찬받을 것이 무엇이겠느냐? 죄인들도 자기를 사랑하는 사람은 사랑한다.
33 너희가 만일 자기한테 잘해 주는 사람에게만 잘해 준다면 칭찬받을 것이 무엇이겠느냐? 죄인들도 그만큼은 한다.
34 너희가 만일 되받을 가망이 있는 사람에게만 꾸어준다면 칭찬받을 것이 무엇이겠느냐? 죄인들도 고스란히 되받을 것을 알면 서로 꾸어준다.
35 그러나 너희는 원수를 사랑하고 남에게 좋은 일을 해주어라. 그리고 되받을 생각을 말고 꾸어주어라. 그러면 너희가 받을 상이 클 것이며 너희는 지극히 높으신 분의 자녀가 될 것이다. 그분은 은혜를 모르는 자들과 악한 자들에게도 인자하시다.
36 그러니 너희의 아버지께서 자비로우신 것같이 너희도 자비로운 사람이 되어라."
너: 원수를 사랑하라니요?
나: 예수님께서 세우려고 하시는 새로운 사회와 세계에서 최고의 명령은 “서로 사랑하라.”, “원수를 사랑하라.”는 명령입니다. 우리를 미워하고 모함하고 모욕을 주고 해치고 죽이려드는 사람을 어떻게 사랑할 수 있겠습니까? 그러나 실제로 우리 모두는 잘못을 저지르고 살고 있습니다. 죄를 짓고 살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 죄인입니다. 그러니 서로 용서하지 않으면 결코 함께 살 수 없습니다. 모든 사람이 서로 안쓰러워하고 용서하면서 살지 않으면, ‘함께 사는 세상’, 즉 하느님의 나라는 결코 올 수 없습니다. 우리는 그 어떤 사람도 죽기 전까지는 결코 저주해서는 안 됩니다. 그 어떤 사람도 하느님의 자녀에서 제외되지 않기 때문에 결코 포기해서는 안 됩니다. 예수님께서는 죄를 짓고 사는 우리를 이기심과 욕심이라는 죄에서 구원하기 위해 목숨을 바치셨습니다. 죄를 짓고 사는 우리 자신을, 죄를 짓고 사는 모든 사람을 예수님처럼 목숨을 걸어놓고 사랑해야 합니다. 이기심과 욕심, 거짓과 불의와 폭력과 전쟁을 없애감으로써 우리 자신과 다른 모든 사람을 사랑하고 구원해야 합니다. 우리는 원수를 사랑하고 있습니까? 죄인인 우리 자신을 사랑하고 죄인인 모든 사람을 사랑하고 있습니까?

<아버지의 나라를 찾아서>
[해외반응] “한국 마침내 SLBM 발사 성공” / 일본, 한국 잠수함 기술 무시하다 한국이 SLBM 발사 성공하자 일본정부 집단 멘붕
https://youtu.be/v5g3Pyuz5HE?t=5

<목사님, 신부님, 수녀님, 신도분들께>
[일과놀이출판사]와
[함께사는세상출판사]가 인사 올립니다.
그 동안 천주교 주교회의와
개신교 대한성서공회의 출판허가를 받아
[해설판 공동번역성경];
[21세기 해설판 성경];
[최신 해설판 성경];
[남미 해설판 신약성경] 등을 펴냈습니다.
이제 그 본문과 해설을
사이트로 만들어 무료로 제공합니다.
@@@http://www.lifebible.co.kr
[천주교 해설판 성경];
@@@http://www.todaybible.co.kr
[개신교 해설판 성경];